言.語.遊.戱.

바라다 울리는 그리운 당신을..

기리다 아리는 가리운 마음에..

흐리다 나리는 버리운 눈물들..

– 2004년 4월 17일 –